HOME 뉴스종합 부동산·개발
부산 상가 투자수익률 높아…오시리아 관광단지 내 푸드타운 눈길

정부의 연이은 부동산 대책으로 인해 부동산 시장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주택 시장은 얼어붙고 상가 시장의 인기는 높아지고 있다.

실제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2017년 3분기 전국 소규모 상가 투자수익률은 1.49%, 중대형 상가는 1.5%, 집합상가는 1.52%로 나타났다. 전국 오피스텔의 투자수익률인 1.39%를 웃도는 수치다.

◇부산시 분기별 상가 투자수익률(한국감정원 제공)

지역별로는 부산의 상가 투자수익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감정원이 지난달 25일 발표한 ‘2017년 3분기 상업용 부동산 임대동향조사’에 따르면 부산지역 소형상가의 투자수익률은 2.41%, 중대형상가는 2.19%, 집합상가는 2.19%로 모두 전국 최고를 기록했다.

전국 평균 투자수익률은 소규모 상가 1.49%, 중대형상가 1.50%, 집합상가 1.52%로 전국에서 2%가 넘는 투자수익률을 기록한 곳은 부산 상가가 유일했다.

공실률도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 해운대지역 중대형상가 공실률은 전기 대비 1.4%포인트(p) 떨어졌고, 서면은 1.5%p 하락했다. 이는 관광객이 유입되면서 상권이 활성화된 영향이다.

특히 ‘오시리아 관광단지(동부산관광단지)’가 본격 운영되는 2019년에는 관광객 유입이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부산시 기장군 내 366만㎡ 규모 사계절 체류형 관광단지인 오시리아 관광단지는 테마파크·아쿠아월드·이케아 등이 오픈 예정이다.

이 곳에 들어설 부산 최초의 푸드타운인 ‘더 셰프월드 센트럴원’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오시리아 관광단지 유일의 F&B(Food & Beverage) 전문 푸드타운인 더 셰프월드 센트럴원은 롯데아울렛 동부산점과 테마파크, 아쿠아월드의 중간에 위치한 지리적 이점으로 많은 관광수요를 흡수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토지신탁과 세정건설이 책임 준공하는 더 셰프월드 센트럴원은 부산시 기장군 기장읍 시랑리 718번지에 대지면적 1만3142㎡에 연면적 4만871㎡의 360실, 지하1층~지상 6층 규모로 들어선다.

전국의 주요 상권을 차지하고 있는 F&B매장을 테마로 하고 있으며, 최고의 ‘프렌차이즈’ 업종을 유치해 차별화할 계획이다. 또한, 방송국 ‘상설촬영세트장’을 설치해 상가의 가치를 높였다.

홍보관은 부산시 기장군 기장읍 시랑리 에이원오션시티 1층에 위치한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