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부동산·개발
LH, 포항 흥해읍에 도시재생 사업계획 마련 착수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포항지진 피해지역에 대한 도시재생 뉴딜사업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포항시와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포항 흥해 특별재생 TFT’도 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연구용역은 도시재생뉴딜사업계획을 마련하고 피해복구와 지역경제활성화를 추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데 목적이 있다고 LH는 설명했다. 지진피해 정도와 주민의견수렵 등 실태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며 용역기간은 약 6개월이다.

지난해 12월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연계한 재난지역 특별재생방안’의 시범사업지구로 포항시 흥해읍이 선정됨에 따라 LH는 도시정비사업처장을 단장으로 하는 ‘포항 흥해 특별재생TFT’를 구성했다.

TFT는 이번 시범사업 계획수립을 위해 정부 유관부처 및 지방자치단체와의 협업을 통해 피해지역을 위한 주택정비, 일자리창출, 공영상가 및 생활편익시설 공급 등 세부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류승훈 기자  ryush@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