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환경
한전, 에너지 절약형 그린 스마트오피스 모델 개발IoT·모바일 등 최신 ICT 적용하며 에너지 절감

한국전력공사가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사무환경에 적용하면서도 에너지를 획기적으로 절약하는 그린 스마트오피스 모델을 개발해 선보였다.

한전은 한전 서울지역본부 강북성북지사에 ‘에너지절약형 스마트오피스’<사진>를 시범 구축하고 지난 9일 개소했다고 밝혔다.

‘에너지 절약형 스마트오피스’는 사물인터넷(IoT)·모바일 등 첨단 ICT와 한전에서 개발한 건물 에너지관리시스템(K-BEMS)을 접목한 것이 특징이다.

IoT 기술을 통해 미사용중인 사무실내 OA 기기 및 조명을 제어해 전력소비를 줄이고 태양광 재생에너지를 스마트 오피스용 OA기기 전원으로 활용할 수 있다.

또한 재택근무 등 원격업무가 가능하도록 OA환경을 개선했고, 직원들이 출장 등 이동시에도 스마트폰으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김동섭 한전 신성장기술본부장은 “이번에 구축한 스마트오피스는 그동안 한전에서 개발한 에너지관리 특화기술과 스마트오피스 구축기술이 융합한 모델”이라고 설명하며 “이번 사업을 바탕으로 관련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예정” 이라고 밝혔다.

반상규 기자  news@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반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