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환경
부산시, ‘미니태양광 발전설비’ 940곳 설치 지원 공모
  • 전문건설신문 기자
  • 승인 2018.05.14 11:06
  • 댓글 0

부산시가 올해 지역 공동주택과 단독주택 940곳에 미니태양광 발전소 설치를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부산시는 ‘클린에너지 도시, 부산’을 만들어가기 위해 ‘미니태양광 발전설비 보급지원사업’을 벌인다고 14일 밝혔다.

미니태양광 발전설비는 주로 주택이나 아파트 베란다에 설치하는 소규모 태양광 발전장치로, 가구당 전기요금이 3만~6만원이 나올 경우 약 6000원 정도의 전기요금 절감효과(260W 발전설비 기준)가 있다.

부산시는 올해 미니태양광 발전설비에 대한 보조금을 발전설비 용량(250~300W)에 따라 51만~61만원을 차등지급할 계획이다. 시 보조금을 지원 받을 경우 가구당 9만~28만원만 부담하면 된다.

신청 대상은 개별단위 190여 가구, 단체지원 750여 가구 등이다. 미니 태양광 발전소 설치를 희망하는 가구는 참여기업과 발전설비를 선택한 후 지원신청서를 부산시에 제출하면 된다.

개별단위 신청의 경우 예산소진시까지 지원하고 단체신청(30가구 이상)의 경우 오는 28일까지 사업계획서를 제출하면 선정위원회 평가 후 최종 선정한다.

전문건설신문 기자  koscaj@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문건설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