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기획
용산 장외발매소, 대학생 기숙사로 재탄생된다
  • 전문건설신문 기자
  • 승인 2018.08.10 08:59
  • 댓글 0

한국마사회의 ‘렛츠런 문화공감센터 용산(용산 장외발매소)’이 청년 기숙사로 재탄생한다. 사진은 지난 8일 서울 용산구 옛 장외발매소 모습. 용산 장외발매소는 마사회가 약 1200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1만8212.69㎡, 지상 18층 규모로 세웠다.

전문건설신문 기자  koscaj@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문건설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