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전문 광장 인사
국가기술표준원, 주소령 적합성정책국장 임명…첫 여성 국장

산업통상자원부는 10일 국가기술표준원 적합성정책국장에 주소령(54·사진) 표준정책과장을 승진 임명했다고 밝혔다. 국표원 사상 첫 여성 국장이고, 소속 연구관이 국장으로 승진한 것은 5년 만이다.

주 국장은 공학박사 출신의 연구직 공무원(연구관)으로 기술표준 분야 전문가다.

주 국장은 서울대 섬유공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섬유공학 석사와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1995년 국표원 전신인 국립공업기술원에서 공직을 시작해 국제표준협력과장, 섬유세라믹과장, 표준정책과장 등을 거쳤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