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기술
산림청, 국산 목조주택 신축 시 최대 1억 융자지원

산림청은 올해부터 목조주택을 신축하는 귀산촌인에게 최대 1억원까지 융자금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국산 목재를 이용한 목조주택을 확대해 국내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다.

신축 자금 융자는 가구당 최대 1억원까지로, 연 2% 금리에 5년 거치 10년 상환 조건이다. 지원대상은 귀산촌한 지 5년 이내이거나 2년 이내에 귀산촌하려는 국민이다.

단 신축 목조주택은 연면적 150㎡ 이하여야 하며, 반드시 국산 목재가 전체 목재사용량의 30% 이상 들어가야 한다.

신청은 관할 산림조합중앙회 또는 지역 산림조합으로 하면 된다. 신청서류는 △목조주택 지원 신청서 △부지 조서 및 신청자 증명서류 △위치도·배치도 및 현황 사진 △설계도·서 △사업비 조달 및 지출계획서 등이다.

유태원 기자  sraris23@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