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기술
나라장터에 국내 최초 시설공사 하자관리 시스템 구축시설공사 관련 하자 원인·조치 요령 한눈에

시설물의 하자 조치 요령 등을 참고할 수 있도록 한 국내 최초의 시설공사 하자관리 시스템이 탄생했다.

조달청은 공사 관리한 시설물의 점검 결과를 공종별·유형별로 분석한 하자사례 데이터베이스(DB)를 바탕으로 ‘시설공사 하자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고 이를 나라장터(www.g2b.go.kr)에 공개했다고 6일 밝혔다.

하자관리 시스템에는 58개 공종, 약 250개 사례에 대한 하자 DB가 담겼다. 조달청은 시설공사 현장에서 반복적으로 발생되는 하자를 원인, 조치방법, 설계 및 시공 시 방지대책으로 구분했다. 

이용자는 시스템에 수록된 하자조치 요령을 참고해 하자를 처리하거나, 설계·시공 전에 미리 하자방지책을 수립할 수 있다. 또한 조달기업·설계자 등은 본인의 하자처리 사례를 시스템에 추가로 등록할 수도 있다.

조달청은 시스템을 통해 하자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연간 약 330억원의 예산이 절감될 것으로 전망했다.

유태원 기자  sraris23@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