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공동주택 보수공사 사업비 지원
상태바
제주시, 공동주택 보수공사 사업비 지원
  • 전문건설신문 기자
  • 승인 2019.01.03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사용 승인일로부터 7년이 지난 공동주택에 한해 부대시설과 복리시설 등 공동시설물 관리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공동 주택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한편 입주자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단지 내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추진된다.

단지 내 세대수에 따라 사업비의 50~70% 범위에서 2000만~3500만원까지 차등으로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공동주택의 어린이 놀이터와 경로당, 휴게시설 등 복리시설과 주차장과 옹벽, 경비실 등 부대시설의 보수공사다. 이외에도 사용 승인일로부터 15년이 지난 승강기 교체, 폐쇄회로(CC)TV 설치 등도 지원한다.

특히 안전관리에 관한 시설물인 옹벽 등 보수가 시급한 작업과 지원받은 실적이 없는 공동주택 단지를 우선 지원할 예정이다.

공모 접수는 오는 23일까지며 2월 중 사업 대상을 결정하고 6월 중 사업을 완료한다는 구상이다.

시는 지난 2007년 1월 관련 조례 제정 이후 지난 2018년까지 276개 단지의 복리시설과 부대시설 개선에 35억4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전문건설신문 기자]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