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 문화단신
문경시, 하늘재 옛길 3km 복원 추진
  • 전문건설신문 기자
  • 승인 2019.01.17 17:41
  • 댓글 0

경북 문경시는 백두대간을 넘는 최초의 고갯길 ‘하늘재’를 복원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예산 50억원을 들여 2022년까지 포암산 정상 하늘재(문경 관음리∼충주시 수안보면 미륵리)의 문경지역 옛길 3㎞를 복원한다. 또 하늘재에는 서낭당, 주막 3채, 기념품 판매점, 교량, 주차장 등 시설을 조성한다.

국내에서 역사적으로 가장 오래된 고갯길에 스토리를 입혀 관광 자원화한다는 구상이다.

전문건설신문 기자  koscaj@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문건설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