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종합
일자리·생활SOC 예산 상반기 22조 조기 집행

정부가 13조4000억원에 달하는 일자리 사업과 8조6000억원에 달하는 생활 사회간접자본(SOC) 사업 예산 65%를 6월까지 조기 집행한다.

기획재정부는 지난 28일 구윤철 제2차관 주재로 제1차 재정관리점검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2019년 재정조기집행 추진계획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올해 중앙부처와 공공기관 주요 사업비 289조5000억원 중 61%인 176조7000억원을 상반기에 집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중 경제적 파급효과와 민생에 미치는 영향이 큰 13조4000억원 규모의 일자리사업과 8조6000억원 규모의 생활SOC사업 예산은 더 당겨 상반기 65% 집행을 목표로 설정했다.

또 지방자치단체 주요 사업비 205조원 중 119조9000억원(58.5%)과 지방교육당국 주요 사업비 18조9000억원 중 11조7000억원(61.1%)을 각각 상반기에 집행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건설업계에서는 정부의 재정 조기집행이 인력·자재 수급 불균형 등 여러가지 애로를 던져주고 있다며 개선을 요구하는 목소리들이 높아지고 있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