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전주시, 30년된 노후도수관 손본다…올해 3.8km 진행
상태바
전북 전주시, 30년된 노후도수관 손본다…올해 3.8km 진행
  • 전문건설신문 기자
  • 승인 2019.03.14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전주시가 30년 이상된 노후 공업용수 도수관 정비에 나선다.

14일 전주시 맑은물사업본부에 따르면 지난 1989년 매설된 전미취수장에서 팔복정수장까지 총 3.8㎞ 구간 도수관의 녹 제거와 교체를 추진한다.

이번 도수관 정비는 혁신동과 친환경 복합단지, 노후 산단 재생, 국가산단 등의 도시 확장을 대응해 안정적인 공업용수 공급하기 위한 과정이다.

올해 사업추진 구간은 동부대로에서 팔복정수장까지 총 1.3㎞구간이다. 시는 이달부터 올해 연말까지 총 24억7000만원을 투입해 구경 700mm의 도수관의 녹 제거작업을 진행한다.

기존 600mm 구경의 도수관도 800mm 구경으로 확장해 용수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만들 계획이다.

이와 관련, 시는 1단계 사업으로 지난 2008년부터 2012년까지 전미취수장에서 동부대로 1.8㎞ 구간의 구경 700mm도수관의 교체공사를 완료했다. 이후 지난 2013년부터 2016년까지 같은 구간에 대해 구경 600mm의 도수관을 800mm로 확장하는 공사를 완료했다.

[전문건설신문 기자]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