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폐업 쌍용양회 공장에 산업과학체험관 추진
상태바
문경시, 폐업 쌍용양회 공장에 산업과학체험관 추진
  • 전문건설신문 기자
  • 승인 2019.03.29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문경시는 지난해 폐업한 쌍용양회 문경공장에 국립과천과학체험관을 모델로 이달 국립산업과학체험관 건립을 위한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 용역을 발주한다고 지난 26일 밝혔다.

시멘트 생산 과정은 물론 다양한 산업과학 체험공간을 마련해 산업유산을 관리하고 관광객을 유치한다는 목적이다. 쌍용양회 문경공장은 1957년 신기동 부지 21만2000여㎡에 건립돼 국내 시멘트 수요의 절반을 생산하다가 경제성이 떨어져 지난해 4월 문닫았다.

[전문건설신문 기자]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