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건설계약액 4.3% 증가한 219조…4분기엔 0.6% 하락
상태바
작년 건설계약액 4.3% 증가한 219조…4분기엔 0.6% 하락
  • 류승훈 기자
  • 승인 2019.04.01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연간 건설공사 계약액은 219조원으로 전년대비 4.3%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4분기 계약액은 0.6% 하락한 58조2000억원이었다.

국토교통부는 2018년 4분기 및 연간 건설공사 계약액을 1일 발표했다.

공공공사 계약액은 4분기에 13조9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6% 증가했지만 연간으로는 49조3000억원으로 0.6% 감소했다.

민간에선 4분기에 44조3000억원으로 1.6% 감소했고, 연간으로는 5.9% 증가한 169조7000억원을 기록했다.

공종별로 구분하면, 토목은 4분기에 22.5% 증가한 13조7000억원이고 연간 19.9% 증가한 58조5000억원으로 나타났다. 강릉과 삼척 등 대형발전소 공사계약이 이뤄진 것이 연간계약액 증가에 영향을 미쳤다.

건축은 아파트 등 주거용 건축물의 공사계약 감소로 4분기에 6.1% 감소한 44조5000억원, 연간으로는 4000억원 감소한 160조5000억원이었다.

기업규모별 연간 계약액은 상위 1~50위 기업이 90조7000억원으로 5.2% 증가했다. 51~100위 기업은 12조6000억원(15.6% 감소), 101~300위 기업은 18조3000억원(4.4% 감소), 301~1000위 기업은 17조5000억원(9.3% 감소), 그 외 기업이 79조7000억원(13.7% 증가)이었다.

기업본사 소재지별 계약액은 수도권이 126조4000억원으로 전년대비 2.1%, 비수도권이 92조3000억원으로 7.6% 증가했다.

[류승훈 기자] ryus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