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MAS 기업 영문 계약이행증명서 발급…중기 수출 신뢰도↑
상태바
조달청, MAS 기업 영문 계약이행증명서 발급…중기 수출 신뢰도↑
  • 이창훈 기자
  • 승인 2019.04.11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이 조달기업의 수출 때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다수공급자계약(MAS) 기업의 ‘계약이행실적평가’ 결과를 영문 확인서로 발급한다고 11일 밝혔다.

다수공급자계약은 공공기관의 공통 수요물자를 조달청이 3인 이상과 단가계약을 맺어 공공기관이 별도 계약절차 없이 쉽게 구매하는 제도다.

그동안 기술력이 우수한 조달기업도 인지도가 부족해 수출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아 기업의 신뢰도를 보완할 혁신적 방안이 요구됐다.

이에 따라 조달청은 지난해 7월부터 조달계약의 실적을 보여주는 납품실적증명서를 영문으로 발급하는 데 이어, 계약이행의 질적 평가서인 이행실적평가 확인서도 영문으로 발급하기로 했다.

계약이행실적평가는 MAS 계약체결 기업의 최근 3년간 계약이행 실적에 대한 종합평가로, 해당 기업의 계약 관련 신뢰도를 가장 잘 보여주는 지표다.

영문 확인서는 오는 15일부터 기업의 신청에 따라 조달청 ‘해외조달정보센터’내 메뉴를 통해 발급한다.

이상윤 기획조정관은 “이번 증명서 발급으로 해외시장에서 인지도가 부족한 중소 조달기업이 해외 조달기관과 바이어에 자사의 신뢰성을 담보하고 수출향상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