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사협회, 건축물 재난안전 지원 앞장선다
상태바
건축사협회, 건축물 재난안전 지원 앞장선다
  • 이창훈 기자
  • 승인 2019.05.15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건축 전문가들이 재난으로 인한 건축물 붕괴·파손 위험에 대응하기 위해 ‘재난안전 지원단’을 꾸린다.

대한건축사협회는 16일 서울 효령로 회관에서 ‘건축사 재난안전 지원단’ 발대식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지원단은 협회 내 ‘중앙 재난안전 지원단’과 17개 시·도건축사회의 ‘건축사회 재난안전 지원단’으로 구성된다.

이들은 재난이 발생했을 때 원인 조사 및 안전 점검을 통해 피해 건축물 사용 여부와 보수·보강 범위 등을 정하는 한편 구호 봉사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협회는 경주·포항 지진과 제천 화재, 강원도 산불 등 재난 현장에서도 재능기부를 통해 피해 건축물 안전 점검을 실시했고, 복구 지원 방안을 마련했으며 설계비 감면 성금 지원 등 다양한 지원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또한 평상시엔 재해·재난에 대비해 관계기관과 협력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앞으로 건축물 안전 관리를 통해 국민 안전과 재산 보호에 적극 기여할 방침이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