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새 청사 건립 절차 본격화…설계 국제공모 착수
상태바
청주시, 새 청사 건립 절차 본격화…설계 국제공모 착수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19.07.09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부터 공모 관리 용역업체 접수…11~12월 설계 공모

충북 청주시가 새 청사 건립 절차를 본격화했다.

9일 청주시에 따르면 시는 국제공모로 새 청사를 설계하기로 했다.

시는 이 공모를 담당할 관리 용역업체를 선정하기 위해 오는 10일부터 24일까지 입찰 참가신청과 제안서·가격 입찰서를 접수할 예정이다.

용역업체는 국제공모 운영방안, 심사위원회 구성, 공모 기획·홍보, 작품 심사·시상·작품집 발간, 공모 후 계약 체결 등 국제 설계 공모와 관련된 업무 전반을 지원하는 역할을 맡는다.

시는 다음 달 초 공모 관리 용역업체를 선정하고, 오는 11월 말~12월 초까지 각계 의견을 수렴해 설계 지침서 등을 작성한 뒤 국제공모에 들어갈 계획이다.

내년 6~7월 설계 당선작을 확정하고, 2022년 초 새 청사 건립 공사에 들어가 2025년 6~7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시는 2만8000여㎡ 터에 연면적 4만9000㎡ 규모로 새 청사를 짓는다는 구상이다. 공사비와 설계비는 각각 1500억원(부지매입비 제외), 90억원으로 추정하고 있다.

또 시는 새 청사 건립예정지 확보를 위해 협의보상이 이뤄지지 않은 토지 21필지(1만41㎡)의 보상금을 오는 22일 법원에 공탁할 예정이다. 토지주들이 공탁금을 찾아가지 않더라도 다음 달 12일 이후 소유권 이전 등기를 할 예정이다.

이런 강제수용 절차는 지난달 18일 지방토지수용위원회의 결정에 따른 것이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