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상반기 시행 대규모 사업 단가적정성 검토 완료
상태바
조달청, 상반기 시행 대규모 사업 단가적정성 검토 완료
  • 김원진 기자
  • 승인 2019.07.17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은 올 상반기 국가의 예산·기금으로 시행하는 대규모 사업에 대해 총 3조158억원의 총사업비 관리 대상 사업의 단가적정성 검토를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조달청이 적정성 검토결과를 기획재정부와 각 발주기관에 통보하면 기재부의 최종 조정을 거쳐 총사업비가 확정된다.

대구시 수요 ‘다사~왜관 간 광역도로 건설사업’ 등 1조8723억원(36건) 규모의 실시설계 단가와 물가변동으로 인한 계약금액 조정 8950억원(1298건), 2485억원(19건)의 설계변경 단가의 적정성 검토를 끝마쳤다.

특히 실시설계 단가적정성 검토(1조8723억원)를 통해 1188억원의 사업비를 조정해 적정공사비가 확보되도록 했다.

조달청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세종-안성 간 고속도로 건설공사(2조9000억원) 등 5조4000억원 상당의 사업단가 적정성 검토를 통해 대규모 사업의 총사업비가 합리적으로 조정·관리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무경 조달청장은 “단가 적정성 검토 시 재정지출의 효율성 제고뿐만 아니라, 공사별 적정공사비 반영으로 시공 품질을 높이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총사업비 관리 대상공사의 원가를 구성하는 각 비목별 단가가 기준에 맞게 적용될 수 있도록 가격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김원진 기자] wjk@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