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온실가스 배출량 검증기관 검증역량 평가결과 공개
상태바
환경부, 온실가스 배출량 검증기관 검증역량 평가결과 공개
  • 강휘호 기자
  • 승인 2019.08.22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는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할당대상업체의 배출량 검증을 담당하는 17개 검증기관의 2018년도 검증실적을 평가하고 그 결과를 22일 공개했다.

이번 검증기관 평가는 검증기관의 검증을 거친 명세서를 한국환경공단에서 검토(적합성 평가)한 결과, 최초 명세서와 검증 후 명세서에서 확인된 3586건의 오류를 분석한 것이다.

평가 지표는 △적합성 평가에서 확인된 오류발생률 △오류개선에 대한 검증 기여율 △적합성 평가 결과에 따른 배출량 보정률 △배출량 보정에 대한 검증 기여율 등 4가지로 이루어졌다. 

우선 적합성 평가에서 확인된 오류발생률은 1~23%의 검증기관별 편차가 있었고, (재)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이 가장 우수했던 반면, 한국가스안전공사가 가장 미흡했다.

오류개선에 대한 검증기여율 편차는 94~24%로 나타났고, (주)한국품질보증원이 가장 높고, 이큐에이(주)가 가장 낮았다.

적합성 평가 결과에 따른 배출량 보정률은 0~1.664%의 편차를 보였다. 배출량 보정률에서는 산림조합중앙회가 최고 우수했고 (주)비에스아이그룹코리아가 미흡 기관으로 조사됐다. 

배출량 보정에 대한 검증의 기여율은 100~0.1%로 검증기관별 편차가 가장 컸는데, 산림조합중앙회의 기여율이 가장 높았고, 대일이엔씨기술(주)의 기여율이 가장 떨어졌다. 

환경부는 이번 평가 결과를 오는 23일 할당대상업체가 이용하는 국가온실가스종합관리시스템에 공개해 할당대상업체가 검증기관을 선정할 때 참고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황석태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은 “이번 평가결과 공개는 검증기관이 수행하는 배출량 검증의 정확성과 신뢰성을 높이고 업체 간 공정 경쟁을 유도하기 위한 것”이라며 “향후 종합 평가체계로 발전시키고 정기적으로 평가해 검증기관의 전문성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휘호 기자] noa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