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도시철도 2호선 17년 만에 첫 삽 떳다
상태바
광주 도시철도 2호선 17년 만에 첫 삽 떳다
  • 김원진 기자
  • 승인 2019.09.06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광주시청 야외음악당에서 700여명 참석해 기공식
총연장 41.843km 순환형, 44개 정거장 경유…2025년 준공
◇이용섭 시장(오른쪽 세번째)이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네번째)과 지역 국회의원 등 기공식 참석자들과 착공 버튼을 누르고 있다.(사진=광주시 제공)
◇이용섭 시장(오른쪽 세번째)이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네번째)과 지역 국회의원 등 기공식 참석자들과 착공 버튼을 누르고 있다.(사진=광주시 제공)

광주시의 대중교통 체계를 혁명적으로 바꿀 광주도시철도 2호선이 마침내 기공식을 갖고 대장정에 들어갔다.

광주시는 5일 광주시청 야외음악당에서 이용섭 시장,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 지역 국회의원, 시의원, 시민 등 7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시철도 2호선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갔다.

이날 기공식은 식전행사, 경과보고, 기념사, 축사, 기념 세리머니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2호선 건설은 지난 2002년 기본계획이 최초 승인된 이후 무려 17년만으로, 지난한 찬반 논쟁을 가장 공정하고 투명하게 소수 의견까지 충분히 담아내는 시민주도의 공론화 과정을 통해 마무리 짓고 드디어 새 역사를 쓰게 됐다.

특히, 총연장 41.843km로 44개 정거장을 경유하는 순환형 도시철도 2호선이 오는 2025년 완공되면 광주는 어느 곳이든 30분 이내에 접근이 가능한 대중교통 중심도시로 거듭나게 될 뿐 아니라, 시민의 건강과 생명을 위협하는 미세먼지 등 환경문제 해결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현재 총사업비는 2조1761억원으로, 여기에 국비가 60%인 1조3057억원, 시비가 40%인 8704억원으로 책정된 상태이다.

이용섭 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광주의 미래를 축복하는 마음으로 이 자리에 함께 해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도시철도 2호선 착공을 계기로 더욱 신뢰와 연대의 터를 닦고 협치의 기본을 탄탄히 다져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시대를 힘차게 열겠다”며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안전‧신속‧친환경 명품도시철도’를 건설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김원진 기자] wjk@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