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본부, 산재보험급여 압류 방지 ‘희망지킴이통장’ 출시
상태바
우정본부, 산재보험급여 압류 방지 ‘희망지킴이통장’ 출시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19.11.14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15일 산업재해 근로자의 보험급여 압류를 방지할 수 있는 ‘우체국희망지킴이통장’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우체국 희망지킴이통장에 가입하면 근로복지공단이 지급하는 산업재해보험급여가 압류되지 않아 산업재해를 당한 근로자의 보험급여 수급권이 보호되고 가족들의 경제생활이 안정될 수 있다고 우정사업본부는 설명했다.

산업재해보험급여 수급권자는 1인 1계좌로 가입할 수 있다. 특히 연 0.1% 기본이율에 평균잔액에 따라 최고 연 0.2%p 추가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전국 우체국, 우체국예금 고객센터(1599-1900, 1588-1900), 우체국예금보험 홈페이지(www.epostbank.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