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신라왕경 8대 핵심유적 복원 특별법 통과
상태바
경주 신라왕경 8대 핵심유적 복원 특별법 통과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19.11.2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월성을 비롯해 신라왕경 8대 핵심유적을 복원·정비하는 특별법이 지난 1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신라궁성인 월성과 황룡사, 동궁과월지, 대릉원, 신라방 등을 복원·정비하는 이 사업에는 2014~2025년 9450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8대 사업 중 월정교 복원정비만 완료됐다. 나머지 7개 사업의 연속을 위해 그동안 안정적 예산확보 등을 위한 법적 근거 마련이 절실했다. 이번 특별법 제정으로 유적지의 장기적 발굴 및 학술연구 등이 활발히 진행될 전망이다. 

이 법안은 자유한국당 김석기 국회의원(경주)이 여야 181명의 서명을 받아 2017년 5월 발의했다. 

경주시는 찬란했던 천년고도 신라의 옛 모습을 복원해 정체성을 확립하고 새로운 관광콘텐츠로 개발, 관광을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