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 환경기술 사업화에 올해 115억원 지원…30일부터 신청
상태바
중기 환경기술 사업화에 올해 115억원 지원…30일부터 신청
  • 강휘호 기자
  • 승인 2020.01.14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함께 우수 환경기술을 보유한 중소환경기업의 성장을 돕기위한 중소환경기업 사업화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지원사업 규모는 지난해 48억3000만원 대비 약 138% 증가한 올해 총 114억9600만원이다. 기업당 최대 지원금도 지난해 2억원에서 3억3000만원으로 상향됐다.

사업화 지원사업은 개발촉진·투자유치 2개 부문으로 구성됐다. 개발촉진 부문은 112억원 규모이며 35개 기업에 시제품 제작‧개선 등 사업화 소요자금을 지원한다.

투자유치 부문은 3억원 규모이며 총 50개 기업을 대상으로 국내 환경사업 개발 촉진, 해외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민간투자금 유치와 투자자 발굴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사업은 기업이 직접 개발한 기술뿐만 아니라 이전받은 기술에 대한 사업화도 지원하고 환경기술 연구개발(R&D) 연계 지원예산도 별도 배정한다.

참가 접수는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사업화지원시스템(support.keiti.re.kr)을 통해 진행되며, 선정평가를 거쳐 4월부터 최대 15개월간 지원한다.

한편 환경산업기술원은 참가 희망 기업에 접수 요령을 알려 주고 신청서 작성법을 교육하기 위해 오는 21일 서울 중구 연세세브란스빌딩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강휘호 기자] noa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