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나주에 올해 산림레포츠 시설 등 문열어
상태바
춘천·나주에 올해 산림레포츠 시설 등 문열어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2.2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강원 춘천과 전남 나주에 산림 레포츠 특화시설과 산림문화 특화시설 등 새로운 형태의 산림교육 시설 2곳이 문을 연다.

산림복지서비스이용권(바우처) 발급대상이 지난해 3만5000명에서 올해 4만명으로 늘어나 소외계층을 위한 산림복지서비스가 강화된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올해 이런 내용의 업무계획을 추진한다고 지난 19일 밝혔다.

장애인 전용 객실과 나눔 숲, 무장애 나눔 길 조성을 확충해 소외계층의 이용 편의성을 높이는 등 포용적 산림복지서비스를 확대한다.

산촌 연계 숲 체험·교육사업과 숲 여행, 지역 식자재를 활용한 로컬(지역)식단 도입 등으로 지역 상생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한다. 산림 텃밭을 직접 운영해 임산물을 활용한 치유 음식을 독자적으로 개발한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