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기지 주변 개발 올 1조2926억 투입
상태바
미군기지 주변 개발 올 1조2926억 투입
  • 김원진 기자
  • 승인 2020.02.20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원 조성 등 110개 사업 추진

정부가 올해 주한미군 기지 주변지역 개발을 위해 110개 사업에 모두 1조2926억원을 투입한다.

행정안전부는 ‘주한미군 공여구역 주변지역 등 발전종합계획 2020년도 사업계획’을 확정해 국토교통부 등 관계 부처와 함께 시행할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미군기지 주변지역 지원사업은 2008년 수립한 ‘주한미군 공여구역 주변지역 등 발전종합계획’에 따라 2022년까지 15년간 525개 사업에 총 43조8664억원을 투자하는 것이다.

올해 사업규모는 110개 사업에 국비 1553억원, 지방비 1639억원, 민자투자 9735억원 등 총 1조2926억원으로 지난해 1조1559억원 대비 1367억원이 증가했다.

사업별로는 △대전 신탄진동 생태공원 조성사업 30억원 등 13개 신규사업 377억원 △천안 병천천변 인도설치사업 14억원 등 계속사업이 79건에 1조1308억원 △구미 북구미IC 진입도로 확장공사 38억원 등 완료사업이 18건에 1241억원이다.

분야별로 보면 먼저 인천 캠프 마켓 기지 역사·문화공원 조성사업 등에 토지매입비 779억원이 지원된다. 또 춘천 캠프페이지 시민복합공원 조성, 동두천 캠프 님블 부지 내 군 숙소 건립 등 반환공여구역 개발 12개 사업에는 2367억원이 투입된다.

이밖에 충남 천안시 병천천변 인도 설치, 경기 양주시 양주역세권 개발 등 반환공여구역 주변지역 개발 95개 사업에 총 9780억원이 투입된다.

[김원진 기자] wjk@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