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명 중 4명 보행 중 사망…안심도로 아이디어·설계 공모
상태바
10명 중 4명 보행 중 사망…안심도로 아이디어·설계 공모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3.17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5월6일까지…총 상금 2000만원

사람들이 안전하게 걸을 수 있는 ‘안심도로’를 확대하기 위해 정부가 아이디어를 공모한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18일부터 5월6일까지 50일간 안전한 도로 위한 설계 및 아이디어 공모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공모대상은 일반국민, 지자체, 공공기관 등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국토부에 따르면 교통사고 사망자 10명 중 4명은 보행 중에 사고로 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부는 보행자 사고 감소에 효과적인 안심도로 시설의 적극적 확산을 위해 관련 지침을 마련하고 안심도로 시설의 시범설치 등을 통해 실효성을 검증해 왔다.

이번 공모전을 통해 시설 설치·적용 방안 등을 적극 홍보해 안심도로 전국 확대의 물꼬를 튼다는 계획이다.

공모전은 보행안전 및 차량감속 유도를 위한 교통정온화 시설 적용 우수사례로, 아이디어 공모와 설계 공모 등 2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한다.

상금은 총 2000만원이다. 우수작품으로 뽑힌 개인 혹은 단체에게는 국토부 장관상,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상, 한국도로협회 회장상이 수여된다.

공모전 참여는 기한 내에 전자우편(anshim@kroad.or.kr)으로 아이디어를 제출하면 된다.

오수영 국토부 도로운영과장은 “안심도로가 지침 안에서만 머물지 않고 다양한 형태로 주변 곳곳에서 적용될 수 있도록 생동감 넘치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펼쳐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