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외곽순환선→‘수도권제1순환선’으로 명칭 변경
상태바
서울외곽순환선→‘수도권제1순환선’으로 명칭 변경
  • 류승훈 기자
  • 승인 2020.06.01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속국도 제100호선인 ‘서울외곽순환선’ 명칭이 ‘수도권제1순환선’으로 변경된다.

국토교통부는 현재 건설 중인 ‘수도권 제2순환성’과의 노선 체계를 감안해 외곽순환선의 명칭을 지난달 29일 도로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변경한다고 1일 밝혔다.

수도권제1순환선은 1988년 1월 ‘판교-구리 고속도로’로 지정된 후 1991년 7월 퇴계원까지 종점이 연장되면서 ‘서울외곽순환선’으로 변경됐다. 2007년 12월 의정부 나들목(IC)에서 송추 나들목(IC)까지 연결되면서 전체 128㎞ 구간으로 완전 개통됐다.

이번 명칭 변경은 지난해 6월 서울시, 인천시와 합의를 마친 경기도의 요청에 따라 논의가 시작됐다.

국토부는 지방지치단체, 한국도로공사 등 해당 도로관리청과 함께 정보표지판(VMS) 표출, 현수막 게시, 교통방송 홍보, 내비게이션 변경 노선명 표출 등 운전자 혼란 방지를 위한 홍보를 강화할 방침이다.

표지판 교체 및 정비 작업은 이달 초부터 8월말까지 3개월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9월1일부터 변경된 노선명만 사용하게 된다.

[류승훈 기자] ryus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