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경상수지 22억9000만달러 흑자…수출은 28.2% 급감
상태바
5월 경상수지 22억9000만달러 흑자…수출은 28.2% 급감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7.07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충격’ 수출 감소 지속

한국은행은 7일 우리나라의 5월 경상수지가 22억9000만달러 흑자로 집계돼 지난 4월 이후 한 달 만에 적자에서 벗어났다고 밝혔다. 

한은이 이날 발표한 ‘2020년 5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우리나라 경상수지는 22억9000만달러 흑자를 냈다. 지난 4월(-33억3000만달러)에서 한 달 만에 흑자로 돌아선 것이다. 흑자 규모는 1월(10억1000만달러) 이후 가장 적었다.

상품수지에서 수출은 345억5000만달러로 4월(361억9000만달러)에 비해 규모가 줄어 2010년 2월 이후 10년3개월 만에 최소치를 나타냈다. 전년동월대비로는 28.2% 감소해 2009년 1월(-32.6%) 이후 11년4개월 만에 가장 큰 감소폭을 보였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