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녹음으로 뒤덮인 건물 벽…‘서울형 수직정원’ 첫선
상태바
[사진] 녹음으로 뒤덮인 건물 벽…‘서울형 수직정원’ 첫선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7.1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가 돈의문박물관마을 외벽 등에 1000㎡ 규모로 조성해 지난달 공사를 마친 첫 ‘서울형 수직정원(Vertical Garden)’을 10일 시민들에게 개방했다.

이 정원은 건축물 5개 동에 벽면녹화 552㎡, 옥상녹화 300㎡, 온실 1동(77.35㎡), 야간경관조명 등으로 꾸며졌다. 사진은 외벽의 수직정원 근경. /사진=서울시 제공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