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OECD 한국경제보고서 발표…회원국 최초 성장률 상향
상태바
2020 OECD 한국경제보고서 발표…회원국 최초 성장률 상향
  • 강휘호 기자
  • 승인 2020.08.12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획재정부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11일 ‘한국경제보고서(OECD Economic Surveys: Korea 2020)’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OECD는 보고서를 통해 코로나19 발생 이후 한국의 방역·위기 대응 및 경제성과에 대해 매우 긍정적으로 봤다. 

정부의 즉각적인 조치와 효과적인 방역 전략으로 바이러스 확산을 차단했고, 경제충격이 제한적으로 나타나며 회원국 중 경제위축이 가장 작았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다른 회원국에 비해 고용·성장률 하락폭이 매우 작은 수준이라고 진단하고, OECD 회원국 중 최초로 올해 성장률 전망을 –1.2%에서 –0.8%로 상향조정했다. 

이번 전망 상향은 2/4분기 GDP 실적 등을 반영한 결과로, 한국의 올해 성장률이 2위와 4%p 이상 격차를 보이면서 월등한 1위를 기록했다. 

그 외에도 장기추이로 볼 때 전국단위의 실질주택가격 등은 효과적인 정책대응 등으로 OECD 평균에 비해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한편 OECD는 한국판 뉴딜에 대해서도 상세히 설명하고 향후 경제회복 등에 긍정적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OECD는 한국을 디지털 기술 분야의 선두국가로 평가하며, 최근 발표한 뉴딜에 대해 민관 시너지 촉진에 초점을 둔 정책으로 소개했다. 

또한 디지털·그린·사람투자 등이 환경친화적·포용적인 경기회복을 뒷받침하고, 재생에너지·친환경기술 지원 확대는 재정승수가 높아 경제회복을 공고히 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내다봤다.

[강휘호 기자] noa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