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공간정보맵’ 15만건 정보 공개…누구나 지도로 검색
상태바
‘서울공간정보맵’ 15만건 정보 공개…누구나 지도로 검색
  • 강휘호 기자
  • 승인 2020.09.14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가 서울시내 190여 종, 약 15만 건의 공공공간 정보를 총망라한 온라인 ‘서울 공간정보맵(https://space.seoul.go.kr)’을 지난 11일 오픈했다. 

공간정보맵을 이용하면 도시계획으로 결정된 토지정보, 서울의 개방형 공공공간, 공공건축물 현황 등을 지도상에서 한 눈에 볼 수 있다.

또 시는 건축행정시스템 세움터, 토지이용규제정보 서비스, 부동산 종합 공부시스템, 도로명 주소안내시스템 등 흩어져있던 서울 시내 공공공간 정보를 한 곳에 모았다. 

특히 시 공간정보 중 알고 싶은 여러 가지 정보를 한 번에 선택할 수도 있다. 지도 위에 중첩돼 공공공간 현황을 비교할 수 있고, 다층적인 공간 파악도 가능하다. 

시는 서울의 공공공간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동시에 시민들이 공공공간이나 관련 정보를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시민의 공간으로 만들어 나간다는 목표다.  

김태형 시 도시공간개선단장은 “시민과 공공이 함께 만들어가는 진행형 소통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자리매김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휘호 기자] noa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