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회, 유성구와 ‘공정 파트너쉽’ 구축
상태바
대전시회, 유성구와 ‘공정 파트너쉽’ 구축
  • 대전=하재종 기자
  • 승인 2020.09.16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전문건설협회 대전시회(회장 김양수)는 16일 유성구청에서 유성구, 대전시건축사회와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반부패 청렴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김양수 회장과 정용래 구청장, 김용각 대전시건축사회장이 참석했다.

◇협약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양수 회장 정용래 구청장, 김용각 회장.
◇협약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양수 전건협 대전시회장, 정용래 유성구청장, 김용각 대전시건축사회장.

유성구와 대전시회는 관행적인 비리 척결을 위해 민관 상호 협력이 중요하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하고, 서로 청렴가치를 공유해 부패 없는 투명하고 공정한 행정구현을 위한 파트너쉽을 구축하기 위해 협약 체결을 추진했다.

협약 내용은 △부패방지 및 청렴활동의 상호 교류·협력 △부정·비리의 요인이 되는 제도 및 부조리 관행의 개선 노력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청렴실천운동 추진 등 협약내용을 성실히 준수하기 위해 적극 협력한다는 것이다.

협약식에서 정용래 구청장은 “청렴은 선택이 아닌 필수인 만큼 이번 협약을 통해 점진적인 발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양수 회장은 “향후 민관이 상호협력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공정사회구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며 “회원사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부정부패가 사라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전=하재종 기자] hajaejong@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