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공사대금 추석 전 조기 지급한다
상태바
공공기관, 공사대금 추석 전 조기 지급한다
  • 강휘호 기자
  • 승인 2020.09.18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3개 이상 기관들 동참할 듯
성과급은 지역상품권으로 지급

공공기관들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공사대금 등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정부는 앞서 비상경제회의를 통해 발표한 추석 민생안정대책을 183개 이상의 공공기관이 적극 뒷받침한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우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공사대금·물품 구입비 등을 추석 전 신속히 지급하고, 성과급 등의 일부를 온누리상품권·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한다.

한국도로공사는 원·하도급사 대상 9월 공사대금을 오는 25일 전까지 지급한다. 지역 소상공인 등 지원에 참여하는 공공기관은 사회보장정보원 등 53개 이상의 기관이다.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서는 감정원과 자산관리공사 등 109개 이상의 기관이 아동 양육시설, 장애인 복지관 등에 성금 및 위문품을 전달한다. 

쪽방촌 거주민 등 취약층에게 마스크·손소독제 등 방역용품을 제공하고, 명절음식을 포장·배달하는 등 비대면 나눔을 실천한다.

추석기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서는 박물관, 전시관 등은 예약제로 운영하고, 임직원 및 시설 사용자에 대한 방역지침 안내를 강화할 계획이다.

고속도로 휴게소 및 열차역 등 다중이용시설은 발열체크 및 마스크 의무착용을 철저히 확인하고, 식사 테이블 등에 비말차단 가림막을 설치한다.

아울러 공공기관 주차장을 이달 30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개방하고, 전시관 등은 각종 체험을 비대면으로 진행해 가족단위 휴식을 지원한다.

[강휘호 기자] noa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