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대우산업개발 아파트에 스마트홈 플랫폼 구축
상태바
LGU+, 대우산업개발 아파트에 스마트홈 플랫폼 구축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9.18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는 대우산업개발과 사업 협약을 맺고 ‘안이다른아파트 이안(iaan)’내 스마트홈 플랫폼 구축에 협력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대우산업개발이 올 연말 대구시 죽전역 일대에 분양하는 감삼동 주상복합시설에 스마트홈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향후 대우산업개발이 공급하는 사업장에도 LG유플러스 스마트홈 시스템을 확대 적용한다.

아파트 내 구축되는 스마트홈 플랫폼은 기존의 홈 네트워크와 LG유플러스의 스마트홈 서비스, AI 플랫폼을 연동한다.

입주민들은 스마트홈 전용 앱 ‘U+스마트홈’을 통해 입주 시 설치된 조명, 난방, 가스 등 유선 기반의 기존 시스템뿐만 아니라 개별 구매하는 사물인터넷(IoT) 생활 가전도 통합 제어할 수 있게 된다.

스마트홈 플랫폼은 연동된 IoT 가전제품의 사용 패턴을 분석해 상황에 따라 최적화된 가전 사용을 유도하고, 스마트폰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외출 및 귀가 시 기기동작을 자동 실행한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