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부고속철·인천공항 만든 임인택 전 건설교통부 장관 별세
상태바
경부고속철·인천공항 만든 임인택 전 건설교통부 장관 별세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9.21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부고속철도와 인천국제공항을 만들고 한국항공우주산업 초대 사장을 지낸 임인택 전 건설교통부 장관<사진>이 20일 오전 4시10분께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0세.

임 전 장관은 전남 순천에서 태어나 순천고와 서울대 법대를 나왔고, 1962년 제13회 고등고시 행정과에 합격한 뒤 주로 상공부에서 잔뼈가 굵었다. 공업진흥청장, 상공부 차관(1988)을 거쳐 교통부 장관(1990∼1992)을 지냈고, 초대 한국항공우주산업 대표이사 사장(1999∼2001), 건설교통부 장관(2001∼2003)을 지냈다. 건설부 장관 때 경부고속철도 기본노선을 선정하고, 한국고속철도건설공단을 출범시켰다. 인천국제공항 건설 계획을 만들 때도 관여했고, 건교부 장관 시절에는 2단계 건설사업을 계획했다.

유족은 부인 박경희씨와 슬하에 딸 임효진·임남희(MBC 콘텐츠협력센터장), 아들 임경묵(CJ 전략기획팀장·부사장)·임태훈(개인 사업)씨를 뒀고, 사위는 강기원(제일경희한의원 대표원장)·김훈(넥스토리 대표)씨, 며느리 최윤선·이경은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2호실에 마련됐고, 발인은 22일 오전 8시, 장지는 시안가족공원이다. ☎ 02-2072-2011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