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 송언석 의원 “경북 내륙철도 사업, 조속히 추진하라”
상태바
[국감] 송언석 의원 “경북 내륙철도 사업, 조속히 추진하라”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10.16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송언석 의원(경북 김천)은 서울 수서~경북 김천~경남 거제를 경유하는 내륙철도 노선의 명칭 확정과 김천~문경 구간 철도 건설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국토교통부와 한국철도공사, 국가철도공단에 16일 촉구했다.

경부선 축에 집중된 교통량의 분산과 낙후된 내륙지역의 교통편의 제공 및 국가균형발전 촉진을 위해 수서~김천~거제 구간의 한반도 내륙 철도망이 계획 중이다.

송 의원은 “경부선 KTX의 운영여력이 거의 없기 때문에 수서~김천~거제 노선의 새로운 철도축이 빠른 시일 내 완성돼야 한다”면서 “이 노선의 새로운 이름을 가칭 중부선, 내륙선, 한반도선 등으로 빨리 확정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김상균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은 앞서 국감에서 송 의원의 노선 명칭 촉구에 대해 “바람직한 의견이라고 생각한다”고 수용했고, 손병석 한국철도공사 사장도 4차 철도망 구축계획에서 노선명이 명시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선태 국토부 철도국장은 관련기관이나 지자체가 의견 건의를 한다는 것을 전제로, 노선심의위원회가 지정할 수 있다고 답변했다.

송 의원은 “수서~김천~거제 철도노선의 명칭 지정을 조속히 적극 검토해 달라”며 “예비타당성 조사가 진행 중인 김천~문경 구간 사업도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정부와 관계기관이 힘을 모아달라”고 요청했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