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퍼시피코, 서남부권역 태양광 사업 공동 추진
상태바
한수원·퍼시피코, 서남부권역 태양광 사업 공동 추진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10.16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안 신의면·안좌면에 발전소 건설
이익공유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한국수력원자력은 퍼시피코에너지코리아와 함께 서남부권역에서 대규모 태양광발전 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한수원과 퍼시피에너지코리아는 이날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공동 사업 개발 양해각서를 서면으로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지분 투자와 인허가, 건설 총괄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특히, 주민 이익공유형 사업을 원칙으로 해 운영 기간 동안 지역사회와 수익을 공유한다는 방침이다.

총사업비 3300억원을 투입하는 신안 신의면 태양광 발전소(200㎿)는 2022년 8월 준공될 예정이다. 이후 10월에는 신안 안좌면 태양광 발전소(38㎿)도 들어선다. 해당 사업비는 630억원이다.

양사는 앞으로 서남부권역 인근에서 추진하는 대규모 태양광발전 사업에 대해 상호 협력 관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