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 공사중단 건축물 정비 MOU 체결
상태바
증평 공사중단 건축물 정비 MOU 체결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10.22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는 22일 충북도, 증평군과 ‘공사중단 건축물 정비 선도사업’의 정상적인 추진을 위해 협력하는 내용의 협약(MOU)을 체결했다.

증평에는 8층 규모로 계획된 아파트 공사가 진행되다가 28년 동안 중단돼 건물이 흉물로 방치됐다.

이 건물은 노인교실과 작은도서관, 다목적실, 돌봄센터 등 문화·편의시설을 갖춘 2층 규모의 생활 SOC 시설로 다시 지어진다. 또 청년과 신혼부부, 고령자 등을 위한 공공임대 주택도 건립된다.

내달 기존 건축물 철거를 시작으로 주택건설 사업 인허가를 거쳐 내년 중 공사에 착공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국토부는 “증평군 선도사업은 방치 건축물 정비사업과 도시재생사업이 연계돼 추진되는 최초의 사업”이라며 “정비 사업이 인근 도시재생사업의 마중물 역할을 하고 일자리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