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연천현충원 2025년 완공…경기도·연천군·보훈처 협약
상태바
국립연천현충원 2025년 완공…경기도·연천군·보훈처 협약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11.27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보훈처는 경기도, 연천군과 27일 경기 연천군청에서 국립연천현충원 조성사업<조감도>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8월에 체결된 양해각서를 구체화하는 절차다. 지역경제 활성화, 인·허가 등 행정절차 지원, 토지보상, 진입로 확장 등이 협약에 담겼다.

협약식에는 박삼득 보훈처장을 비롯해 이용철 경기도 행정1부지사, 김광철 연천군수 등이 참석한다.

앞서 보훈처는 수도권·강원권 국가유공자의 근거리 안장을 위해 2018년 부지 적격성 평가를 통해 경기 연천군 신서면 대광리를 새 현충원 자리로 선정했다.

지난해 12월 기본계획 용역이 완료됐다. 내년 설계를 시작으로 2025년까지 국비 980억원이 투입된다. 5만기 규모로 봉안시설과 부대시설이 조성될 예정이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