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학교 125곳 운동장 인조잔디·우레탄→천연잔디로 교체한다
상태바
전남 학교 125곳 운동장 인조잔디·우레탄→천연잔디로 교체한다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12.01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교육청 유해성 검사 결과 안전위협 대상

전남도교육청은 일선 학교에 설치된 인조잔디와 우레탄(탄성포장재) 운동장을 천연잔디 등으로 교체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도 교육청은 지난 7월부터 최근까지 도내 학교 운동장 607곳을 대상으로 유해성 검사를 한 결과, 학생들의 안전을 위협할 수 있다고 판단된 인조잔디 20곳과 우레탄 105곳에 대해 천연잔디로 교체한다.

이들 운동장에 대해서는 출입 통제와 사용 중지 결정을 내렸고, 2021년 중 본예산과 추경예산 편성을 통해 철거 후 마사토(흙) 또는 천연잔디로 재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도 교육청 관계자는 “운동장을 친환경 시설로 전면 재조성해 학생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체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