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공간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공개
상태바
국토부, 공간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공개
  • 이창훈 기자
  • 승인 2021.01.0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는 공공정책 업무에 활용할 수 있는 공간 빅데이터 표준분석 모델을 개발하고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고 6일 밝혔다.

이 플랫폼을 통해 민간기업이나 연구소, 대학 등이 고가의 소프트웨어 없이도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활용할 수 있게 됐다.

국토부는 “생활 SOC 시설물 입지분석과 저층주거 취약지원 분석, 산업단지 입지분석, 스마트횡단보도 입지분석 등 일반적으로 활용이 가능한 10개의 표준 분석모델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