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계약 조기 집행…상반기에만 32조2000억 발주
상태바
조달계약 조기 집행…상반기에만 32조2000억 발주
  • 김원진 기자
  • 승인 2021.01.11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 ‘2021년 상반기 조달부서장 영상회의’ 개최
“올해 조달계약 51조1400억원의 63%를 상반기에”

조달청은 경제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올해 조달계약 전망치인 51조1400억원의 63%인 32조2000억원을 상반기에 조기 집행하기로 했다.

조달청은 11일 본청 부서장과 13개 지방청장·소속 기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2021년 상반기 조달부서장 영상회의’<사진>에서 이같이 밝혔다.

올해 외자구매를 제외한 조달계약은 지난해 48조545억원 대비 6% 증가한 51조1400억원으로 전망된다.

이 중 63%인 32조2000억원을 상반기에 조기 집행해 경제 활성화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 상반기 집행규모(27조8400억원)에 비해 16% 증가한 규모이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조달기업을 위해 계약 조기 집행, 보증·인증 부담 경감, 정당한 대가 지급 등 상생 조달을 펼쳐 나가기로 했다. 특히 코로나19 백신 시험·접종 장비 긴급조달, 독감백신 조달계약 개선, 비상용 마스크 비축관리 등 ‘국민 안전’을 최우선에 두기로 했다.

이밖에 조달청 예산사업인 혁신제품 구매(445억원), 차세대 나라장터 구축사업(2021년분 230억원) 등도 속도감 있게 추진한다.

한편 지난해 조달사업은 조달계약과 비축, 조달지원사업을 합해 역대 최대인 69조1000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올해 정부는 빠르고 강한 경제회복과 선도형 경제로의 대전환을 경제정책의 목표로 잡고 있다”며  “연간 135조원에 이르는 공공 조달이 기업의 위기 극복을 돕고 국민 안전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국민경제 혁신성장을 위해 적극적 역할을 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김원진 기자] wjk@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