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도급사에 선급금 지급 안 한 부강종합건설 시정명령
상태바
하도급사에 선급금 지급 안 한 부강종합건설 시정명령
  • 이창훈 기자
  • 승인 2021.02.15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도급업체에 선급금을 주지 않은 부강종합건설이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시정명령 조치를 받았다.

15일 공정위에 따르면 건설사가 발주자로부터 선급금을 받은 경우 15일 안에 일정액을 수급사업자에 줘야 하나, 이 회사는 선급금을 받고서도 2억3277만2000원을 하도급업체에 주지 않았다.

부강종합건설은 뒤늦게 선급금을 지급했지만 지연이자 343만4000원을 지급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공정위 조사 결과 부강종합건설은 2016년 7월 철근콘크리트공사를 위탁한 후 추가공사를 지시해 공사대금이 늘어났음에도 이를 반영한 서면을 하도급업체에 발급하지 않았다.

이에 공정위는 부강종합건설에 재발방지 명령과 선급금 지연이자를 지급하라는 시정명령을 내렸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