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연·LS엠트론, 트랙터 등 산업용 기계 무인화 기술 개발
상태바
기계연·LS엠트론, 트랙터 등 산업용 기계 무인화 기술 개발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3.04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현실 기술 적용해 모의 테스트·장거리 관제

한국기계연구원은 LS엠트론과 함께 산업용 작업기계에 VR(가상현실) 기술을 도입해 작업 환경을 무인화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4일 밝혔다.

연구팀이 개발한 ‘VR 기반 무인 작업기계 가상시험·관제 기술’을 이용해 농업 현장에서 쓰는 작업 기계에 무인기술을 적용하기 전 가상환경에서 모의 테스트를 할 수 있고, 장거리에서도 무인 작업을 관제할 수 있다.

사용자가 위성 지도의 위치 정보를 바탕으로 작업 경로를 지정하면 3D 기반의 가상 작업환경에서 무인 작업 과정을 시뮬레이션해볼 수 있다.

환경 인식과 경로 제어 등 무인화 핵심 성능을 가상으로 점검할 수 있어 실제 필드 시험을 대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실제 운영 중인 무인화 작업기계와 연동해 장거리 카메라 영상을 이용한 원격 조작, 모바일 기기를 이용한 차량 통제가 가능하다.

스마트 팜, 스마트 건설 등 분야에서 여러 대의 작업기계가 동시에 작업할 때도 중앙에서 효율적으로 관제할 수 있다.

이 기술은 순수 국내 기술로 개발됐다. 농업용 트랙터뿐만 아니라 다른 산업용 작업기계 등의 무인화 운용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술을 이전받은 LS엠트론은 앞으로 자율주행 중대형 트랙터 개발, 스마트 팜 서비스화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차무현 책임연구원은 “현장 필드 시험보다 훨씬 더 다양하고 복잡한 시나리오로 사전 시험을 할 수 있는 데다 데이터 축적도 가능하다”며 “무인화 제품 개발과 시험에 필요한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