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원인이 다양한 손발 저림
상태바
[건강] 원인이 다양한 손발 저림
  • 서울아산병원
  • 승인 2021.03.05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의가 알려주는 건강 지식백과

손발 저림은 손이나 발에 발생하는 모든 저린 증상을 통칭하는 용어로 우리 주변에서 매우 흔하게 접할 수 있는 증상이다.

손발이 저리면 혈액순환 장애로 생각하는 경우가 많지만 이는 잘못된 상식이다. 혈액순환 장애에 의한 손발 저림은 매우 드물며, 대부분 신경계 장애로 발생한다. 

손발 저림의 원인은 문제가 되는 신체 부위에 따라 말초신경질환, 척추질환, 중추신경질환으로 나눌 수 있으며 그 외 심리적인 요인도 증상에 영향을 줄 수 있다.

말초신경질환에는 손목터널증후군, 당뇨 신경병, 요독성 신경병, 약물에 의한 신경병, 알코올성 신경병, 영양부족에 의한 신경병, 갑상샘 기능 저하로 인한 신경병 등이 있다.

특히 손 저림의 가장 흔한 원인은 손목터널증후군으로 1, 2, 3번째 손가락 끝의 저림으로 시작해 심해질 경우 아래팔은 물론 어깨까지 통증이 방사되기도 한다.

척추질환은 척추에 있는 디스크가 원래 위치에서 빠져나와 척추 사이의 구멍을 지나가는 신경뿌리를 압박해 발생한다. 경추추간판탈출증(목디스크)의 경우 손저림 외에도 어깨 통증, 뒷목의 뻣뻣함이 동반되며 요추추간판탈출증(허리디스크)의 경우 허리 통증과 함께 엉덩이, 허벅지, 종아리, 발목까지 통증이 내려온다.

중추신경질환의 대표적인 질환은 뇌졸중이다. 뇌졸중이라고 하면 한쪽 팔다리가 마비되거나 발음이 어눌해지거나 의식을 잃는 경우만 생각하기 쉽지만 팔다리 또는 손저림만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만약 손발 저림이 이전에는 전혀 없었고 굉장히 갑자기 발생했다면 뇌졸중 같은 뇌혈관질환을 의심해 볼 수 있다.

이처럼 손발 저림의 원인은 매우 다양하기 때문에 해당 전문분야 의사와 상담을 해보는 것이 좋다. 특별한 것이 아니라고 생각하고 그냥 지나쳤다가 나중에 병이 악화되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원인에 따라 치료방법도 달라지므로 의사와의 상담을 통해 원인에 대한 감별 및 치료계획을 세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신경과 임영민 교수

[서울아산병원]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