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안 활용한 탄소중립 촉진’ 참여 지자체 공모…11월 말까지
상태바
‘연안 활용한 탄소중립 촉진’ 참여 지자체 공모…11월 말까지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9.13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수부, ‘지역밀착형 탄소중립 오션뉴딜 사업’ 시범 지자체 모집

해양수산부는 내년부터 새롭게 추진하는 ‘지역밀착형 탄소중립 오션뉴딜 사업’(오션뉴딜사업)에 참여할 지방자치단체를 13일부터 11월30일까지 공모한다고 12일 밝혔다.

오션뉴딜사업은 어촌뉴딜300 사업의 하위 사업으로, 해수면 상승 등에 직접적 영향을 받으며 기후변화의 ‘최전선’이라 할 수 있는 연안 지역에서 탄소중립을 촉진할 목적으로 추진된다.

지자체가 인접한 연안을 활용해 온실가스 배출 저감, 해양 탄소흡수 기능 강화 등을 사업계획으로 수립하면 국가에서 이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정부는 선정된 사업에 총 70억원의 범위에서 4년간 사업비의 70%를 국고로 지원한다.

해수부는 내년에는 시범적으로 2개 지역을 선정할 계획이다.

자세한 응모 방법은 해양수산부(www.mof.go.kr)나 해양환경공단(www.koem.or.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