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스개
상태바
우스개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11.12.09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느 단체장이 당선 직후 진돗개를 데리고 산책을 하고 있었다.

그런데 사람들이 자기에게는 인사하지 않고 혼잣말로 “멀쩡한데 형편없는 똥개를 데리고 다니네”
라고 말하는 것이었다.

화가 난 당선자 “진돗개 순종인데 똥개라니 말조심하시오”라고 했다.

그 사람의 대답 “당신 말고 개한테 한 말이오.”

[전문건설신문] web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