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종합
9월 전문건설 수주, 토공·실내건축 늘고 미장방수 줄고건정연, 9월 전문건설 경기동향 발표

9월 전문건설업 수주는 8월보다 약 3.3% 늘어난 5조500억원 수준으로 추정됐다.

대한건설정책연구원(원장 서명교)은 지난 19일 발표한 ‘9월 전문건설 경기동향’에서 전문건설업 전체 수주금액이 건설업의 호황을 기록한 전년과 올해 상반기 건설수주의 영향을 받아 소폭 상승했다고 분석했다.

도급 단계별로 나눠 살펴보면, 원도급 수주는 전월보다 3.6% 줄어든 1조1000억원, 하도급은 5.6%가량 증가한 3조9000억원 규모였다.

전문건설업 상위 5개 업종(최근 5년간 전문건설업 전체 수주액의 약 71.1%의 비중을 차지)의 수주실적을 살펴보면, 토공(8430억원)·실내건축(9060억원)·금속구조물창호(6150억원) 등 3개 업종은 전월보다 소폭 증가했다.

철근콘크리트공사업은 전월과 유사한 1조540억원 규모를 나타냈으며, 미장방수공사업은 3850억원으로 전월보다 소폭 감소한 것으로 추정됐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