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대사 “중국판 뉴딜에 8262조원 투입…한국기업에 기회”
상태바
중국대사 “중국판 뉴딜에 8262조원 투입…한국기업에 기회”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6.10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의 초청 웹세미나서 밝혀

싱하이밍(邢海明) 주한중국대사는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을 극복하기 위해 5년간 48조6000억 위안(약 8262조원)을 투자할 것이라고 10일 밝혔다.

싱하이밍 대사는 이날 대한상공회의소 초청 웹세미나에서 ‘중국 양회 이후 한중관계 전망’을 주제로 발표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싱 대사에 따르면 중국은 5세대 이동통신(5G), 인공지능(AI) 등 정보통신과 첨단기술 분야 기반시설을 확충하는 프로젝트를 포함한 뉴딜에 올해에만 8조 위안(약 1360조원)을 투입하는 등 향후 5년 동안 48조6000억 위안 규모의 예산을 쏟아부을 예정이다.

싱 대사는 “투자 방식·주체, 시장개방성 등이 이전과 다른 경제 계획”이라며 “한국기업에 커다란 기회가 될 수 있어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싱 대사는 올해 중국이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에서 경제성장률 목표치를 제시하지 않은 이유는 민생안정에 최우선을 두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일자리 안정, 소비 촉진, 시장 활성화, 안정적 성장을 위해 재정 적자 규모를 늘리고 특별국채를 발행해 재원을 마련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