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47% “올해 매출 작년보다 감소”…경기전망 악화
상태바
중소기업 47% “올해 매출 작년보다 감소”…경기전망 악화
  • 강휘호 기자
  • 승인 2021.01.11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중소기업의 절반 가까이는 올해 경영실적에 대해 지난해 저조한 경영실적에 따른 기저효과에도 불구하고 매출액과 투자 및 고용 모두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10일 중소기업연구원에 따르면 작년 12월4일부터 16일까지 종업원 5인 이상 중소기업 522개사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중소기업의 46.9%가 올해 매출액이 작년 대비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반면 매출액이 증가할 것이라는 응답은 13.4%에 그쳤다. 변화 없을 것이라는 응답은 39.7%였다. 

또 중소기업 중 47.7%는 지난해 하반기 매출액이 상반기 대비 감소했다고 답했고, 13.4%가 증가했다고 응답했다.

올해 투자에 대해서는 지난해보다 줄어들 것이라는 응답이 25.3%, 증가할 것이라는 답변은 6.3%로 나타났다. 

종업원 수에 대해서는 올해 지난해보다 줄어들 것이라는 응답이 20.7%로, 증가할 것이라는 답변(9.2%)보다 두배가량 많았다. 

중소기업의 경기 회복 시점에 대해서는 38.5%가 올해 하반기로 전망했다. 33.0%는 당분간 회복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했다. 그 외 내년은 23.9%였으며 올해 상반기는 4.6%에 머물렀다.

[강휘호 기자] noa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